3dprintingkorea
제목 없음
제목 없음
 
 
 
발행구분
[2018년 03월호]     제조회사 : []     브랜드 : []
기사제목
[SPECIAL] 스켈레톤 영웅 윤성빈의 아이언맨 헬멧도 3D 프린팅 제작

Special Report

‘2018평창 동계올림픽’의숨은 주역, 3D 프린팅!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 2월 9일부터 25일까지 뜨거웠던 17일간의 여정을 마치고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개막식에서의 드론 활용과 세계 최초로 5G 시범망을 이용한 ‘평화의 비둘기’ 공연, ‘증강현실AR 기술’,‘LED 디스플레이’ 등 첨단기술과 디지털 미디어 활용이 극대화 되었던 올림픽이었다.이러한 놀라운 시작과 피날래의 환호성으로 전 세계의 이목을 끌었던 막후에는 승리를 향한 올림픽 선수들을위한 신기술의 결정체 인 3D 프린팅이 숨어 있었다는 사실이다.특히 동계스포츠에서 선수용 장비는 개인 체격에 맞춘 장비가 기록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데,
3D 프린팅 기술은 소량 맞춤 제작에 적합해 향후 동계 스포츠 산업에서 크게 적용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에디팅 / 박진아 기자
Source /
https://www.pyeongchang2018.com/en/photos
www.stratasys.co.kr www.3dprintingindustry.com www.athletics3d.com
https://zortrax.com http://hjchelmets.kr www.3dcubicon.com www.topleaf.co.kr www.seoultech.ac.kr


스켈레톤 영웅 윤성빈의 아이언맨 헬멧도 3D 프린팅 제작


Source /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페이스북, http://hjchelmets.kr
www.stratasys.co.kr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켈레톤 종목 금메달 리스트 윤성빈 선수는 ‘아이언맨’ 헬멧으로도 유명하다. 좋아하는 마블MARVEL의 슈퍼히어로 ‘아이언맨’이 하늘을 나는 것처럼 스켈레톤을 타고자 윤성빈은 아이언맨 헬멧 착용을 원했고 윤성빈 만의 트레이드 마크가 됐다.스켈레톤은 썰매에 엎드려서 인공 얼음으로 된 트랙을 고속으로 질주하는 경기로 한때 위험하다는 이유로 동계올림픽 정식 종목에서 제외되었을 만큼 헬멧 등 안전장비가 중요한 경기다.

윤성빈은 2014년부터 독일제 아이언맨 헬멧을 착용했으나 크기가 맞지 않아 고민했다. 안전성과 경기력 향상을 위해 국내 제조회사인 홍진
HJC에 맞춤형 헬멧을 의뢰하게 됐다. 홍진HJC는 윤성빈 두형을 정밀 측정한 뒤 스트라타시스Stratasys의 3D 프린터를 활용한 프로토타입을 만들었다.


이처럼 3D스캔 기술을 활용해 헬멧을 제작했고 여기에 1년이라는 시간이 걸린 것으로 알려져 있다. 두상에 딱 맞는 아이언맨 헬멧을 착용하면
서 윤성빈은 좋은 기록을 내고 아시아·대한민국 최초로 썰매 종목에서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었다.

이전글 다음글 리스트

메인페이지 | 회사소개 | 정기구독 | 전체기사 | 커뮤니티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